본문 바로가기

한여름 밤의 꿈처럼 아름다운 제주의 마을

풍물민속

西濱白沙(서빈백사)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西濱白沙(서빈백사)
작성자 관리자 조회 401 회

⊙ 위치 : 우도면의 서광리(상우목동)

⊙ 우도의 서쪽 바닷가에 하얀 산호모래 해변이 있다.
   서천진동과 상우목동 경계선 부근에 "산호사"라는 이 모래는 눈이 부셔
   잘 뜨지를 못할 정도로 하얗다 못해 푸른 빛이 도는데

한국에서 단 한군데 이 곳 바다에만 있는 풍경이다.

모살냇끼에 가서
고냉이 이빨을 줍던
유년 시절.
칠용이,봉필이,순댁이,어진이
모래알 마다 동심은 영글고,
올 여름 수천 수만 피서객이
뒹굴다 간 겨울바다엔.
무수한 사연만
하늬바람에 쓸린다.
모래바당엔 넓미역이 자라고
문어가 집단으로 서식하고
이 만큼한 저립이 낚이는 곳.
샛바람이 분다.
감태가 오를 모양이다.

 

페이스북 공유 트의터 공유


풍물민속 게시물 목록을 게시물번호, 제목, 첨부파일 수,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로 나타낸 표입니다.
No. 제목 첨부 작성자 조회
2492 당굿(신년과세제) - 정월 관리자 492
2489 액막이(정월) 관리자 532
2481 방쉬(정월) 관리자 449
2479 문전비들기(정월) 관리자 595
2469 포제(정월) 관리자 507
2468 설날(정월) 관리자 441
2461 여다남소(女多男少) 관리자 507
2455 공동체성 관리자 495
2453 잠수촌성 관리자 509
2445 어촌성 관리자 514
2438 속신담(俗信談) 관리자 746
2435 속담(俗談) 관리자 695
2428 夜航漁帆(야항어범) 관리자 427
西濱白沙(서빈백사) 관리자 401
2420 東岸鯨窟(동안경굴) 관리자 359
2410 後海石壁(후해석벽)과 선돌 관리자 533
2402 前浦望島(전포망도) 관리자 505
2399 地頭靑莎(지두청사) 관리자 372
2391 天津觀山(천진관산) 관리자 455
2390 晝間明月(달 그린 안) 관리자 451
초기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