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여름 밤의 꿈처럼 아름다운 제주의 마을

풍물민속

장 담그기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장 담그기
작성일 2011-01-18 13:57:42 조회 349 회
작성자 관리자 연락처

 장은 대개 11월과 1월 사이에 담근다. 소설과 대설 사이에 '장콩'을 쑤어 메주를 만들고, 대설과 소한 사잉에 장 담그기를 한다. 장을 담는데도 날짜를 본다. 대체로 말날,닭날,개날 가운데 택일을 하였다.

페이스북 공유 트의터 공유


풍물민속 게시물 목록을 게시물번호, 제목, 첨부파일 수,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로 나타낸 표입니다.
No. 제목 첨부 작성자 작성일 조회
313 소병악 관리자 2011-01-18 790
312 대병악(큰오름) 관리자 2011-01-18 926
310 논오름(광쳉이오름) 관리자 2011-01-18 802
309 흙덩이 부수는 소리 관리자 2011-01-18 751
308 아외기 소리 관리자 2011-01-18 954
307 애기구덕 흔드는 소리 관리자 2011-01-18 955
306 이야홍 타령 관리자 2011-01-18 998
305 밭밟는 소리 관리자 2011-01-18 918
304 사대소리 관리자 2011-01-18 876
303 밭가는 소리 관리자 2011-01-18 761
302 흙질 소리 관리자 2011-01-18 463
299 마당질 소리 관리자 2011-01-18 448
장 담그기 관리자 2011-01-18 349
293 집 일기 관리자 2011-01-18 268
초기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