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여름 밤의 꿈처럼 아름다운 제주의 마을

풍물민속

벌초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벌초
작성자 관리자 조회 862 회

8월절(백로)이 들면 제주사람들은 누구나 할 것없이 조상의 묘를 찾아 풀을 베고 치산(治山)하는데 이를 벌초라 한다. 이에는 가족 벌초와 모듬 벌초의 두가지가 있다.
집안의 직계묘소는 그 식구들만 벌초를 하고 윗조상들 산소에는 친족들이 모두 참례하여 거들기 때문에 이를 모듬벌초라 한다. 벌초를 하면서 「이 산은 너에게 어떠어떠한 차례다」고 웃어른이 일깨워주는 등 공동작업을 통하여 조상과 한 피붙이임을 확인하는 교육도 병행한다.
벌초를 하지 않은 무덤은 골총이라 하여 자손이 끊어진 것으로 여겨진다. 그러나 만일에 자손이 있는데도 벌초를 하지 않으면「조상님 묘에 풀도 끊지 아니하는 놈」이라고 큰 불효를 저지른 사람으로 손가락질을 했다.「추석전에 벌초를 안하면 조상이 너울썽 멩질먹으레 온다」는 속설이 있다. 그래서 음력 팔월 초하루부터 며칠간 제주의 산에는 벌초하러 다니는 사람의 행렬이 줄을 잇는다.

페이스북 공유 트의터 공유


풍물민속 게시물 목록을 게시물번호, 제목, 첨부파일 수,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로 나타낸 표입니다.
No. 제목 첨부 작성자 조회
603 한대오름 관리자 1588
601 발이악(메) 관리자 1372
599 제주 어음리 빌레못 동굴(천연기념물 제342호).. 관리자 2343
595 몰타기 놀기 관리자 1277
593 동지 관리자 1277
591 땅 따먹기 관리자 1338
589 신구간 관리자 1323
587 못 치기 관리자 1236
586 한가위 관리자 1271
584 가위 바위 보 멀리가기(반복하기) 관리자 1305
벌초 관리자 862
581 목대 치기 관리자 822
579 백중 관리자 863
578 빠지 치기 관리자 805
576 닭 잡아 먹는 날 관리자 868
574 구슬 치기 관리자 805
573 수눌음 관리자 811
571 대중소 놀이 관리자 787
569 단오 관리자 839
568 불차지 놀이 관리자 835
초기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