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여름 밤의 꿈처럼 아름다운 제주의 마을

풍물민속

단오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작성일, 조회, 작성자, 연락처, 내용을 나타낸 표입니다.
제목 단오
작성자 관리자 조회 887 회

동양의 음양오행절에 홀수는 양이므로 홀수가 겹치는 날은 양기가 왕성한 날이라 하여 명절로 삼았다. 단오는 수릿날, 중우절, 천중절이라 불렀는데 옛날에는 약이 된다고 하여 익모초를 끓여 먹고 창포탕에 머리감기등이 행하여졌다. 그 외 민속놀이로 부적붙이기, 그네뛰기, 널뛰기, 씨름등 다채로운데 1950년대만 해도 『보리곱고 삼 거린 듸 사돈이 와도 조름으로 절한다.』면서 차례가 끝난후 부랴부랴 밭으로 가서 보리를 묶고 나르고 털고 하던 생각만 난다,
단오는 1960년대만 해도 매 집에서 행해졌었는데 지금은 식구끼리만 차례를 지내는 집안이 더러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

페이스북 공유 트의터 공유


풍물민속 게시물 목록을 게시물번호, 제목, 첨부파일 수,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로 나타낸 표입니다.
No. 제목 첨부 작성자 조회
603 한대오름 관리자 1665
601 발이악(메) 관리자 1431
599 제주 어음리 빌레못 동굴(천연기념물 제342호) 관리자 2437
595 몰타기 놀기 관리자 1339
593 동지 관리자 1350
591 땅 따먹기 관리자 1384
589 신구간 관리자 1388
587 못 치기 관리자 1300
586 한가위 관리자 1329
584 가위 바위 보 멀리가기(반복하기) 관리자 1365
582 벌초 관리자 924
581 목대 치기 관리자 885
579 백중 관리자 925
578 빠지 치기 관리자 864
576 닭 잡아 먹는 날 관리자 935
574 구슬 치기 관리자 858
573 수눌음 관리자 874
571 대중소 놀이 관리자 849
단오 관리자 887
568 불차지 놀이 관리자 896
초기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