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여름 밤의 꿈처럼 아름다운 제주의 마을

풍물민속

짐 지는 노래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짐 지는 노래
작성자 관리자 조회 1,135 회

저 산 둘렁 난지젠 호난        (저 산을 둘러 등에 지려하니)
짐패쫄란 못지듯이              (멜빵짧아 못지듯이)
부뭬 공은 가프젠 호난         (부모공을 갚으려하니)
맹이 쫄란 못가파라             (돌아가시어 못갚더라)  

페이스북 공유 트의터 공유


풍물민속 게시물 목록을 게시물번호, 제목, 첨부파일 수,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로 나타낸 표입니다.
No. 제목 첨부 작성자 조회
225 영등굿(음력 2월) 관리자 530
224 천신제 관리자 600
223 멸치후리기 전설 관리자 623
222 등장(等狀)터 관리자 645
221 정구수의 전설 관리자 624
초기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