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여름 밤의 꿈처럼 아름다운 제주의 마을

풍물민속

신구간(新舊間)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신구간(新舊間)
작성자 관리자 조회 887 회

신구간은 대한(大寒)후 7일부터 입춘(立春)전 3일까지의 기간으로 이 풍습은 제주도에서만 행해지는 특수한 관습이다.
 이 기간에는 모든 만물과 만사를 관장하던 하늘과 땅 신들이 임무를 교대하기 위하여 하늘로 올라가 버려 임무수행의 겨를이 없는 때여서 어떤 일을 하여도 탈이 없다 하여 이를 믿고, 이사는 물론 변소나 돗통시도 고치고, 울타리에 불필요한 나무도 베어내고, 부엌, 부뚜막도 고치고 올래(문전출입구)도 고치고 방도 뜯어 고치곤 한다.
 

페이스북 공유 트의터 공유


풍물민속 게시물 목록을 게시물번호, 제목, 첨부파일 수,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로 나타낸 표입니다.
No. 제목 첨부 작성자 조회
4429 마을포제 하례2리 1041
2997 세시풍속이란 관리자 1013
2996 수신제(水神祭) 관리자 954
2993 돗추렴 관리자 948
2991 동지(冬至) 관리자 883
2988 닭잡아먹는 날 관리자 874
2984 백중, 처서(百中, 處暑) 관리자 1039
2980 입춘(立春) : 새철 드는 날 관리자 1083
2978 토정비결 보기 관리자 930
신구간(新舊間) 관리자 887
2973 벌초와 성묘(伐草와 省墓) 관리자 938
2972 기우제(祈雨祭) 관리자 490
2971 마을제 관리자 924
초기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