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여름 밤의 꿈처럼 아름다운 제주의 마을

풍물민속

마고(馬古)리 물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작성일, 조회, 작성자, 연락처, 내용을 나타낸 표입니다.
제목 마고(馬古)리 물
작성자 관리자 조회 939 회

이 마고리 물은 사장밭 남쪽 200m 지점에 위치한 샘물이다. 사철 물이 흐르는 샘물로서 바로 북쪽 들판까지만 해도 흐르는 물을 이용하여 논밭을 가꾸고 주민의 생활용수로 활용했다. 이 물(마고리 물)이 바로 대몽항쟁 당시 책임자인 역장의 지휘하에 사장밭에서 훈련하던군마에게 물을 먹이던 곳이라는 것이다. 이에 연유하여 마고리 물(옛날 군마들이 먹던 물)이란 이름으로 오늘까지 전해오고 있다.
지금까지 살펴본 바 김통정 장군은 조정의 수차에 걸친 회유책에도 불구하고 별장 이문경, 류족현과 함께 대몽항쟁 최후 거점지인 항파두리성에서 고려의 김방경 장군과 원의 혼다 장군, 혼다구 장군이 지휘하는 여몽연합군(수륙군 1만명, 병선 160척)의 제주 상륙작전에 대항하여 대접전이 벌어진 것이다. 군과 민이 총화 단결하고 최후의 결사 항전으로 피비린내 나는 혈전을 벌였으나 중과부적으로 이문경들이 전사하자 항파두리성은 함락되었다. 김통정 장군은 날쌘 용사 70여명을 이끌고 항파두리성을 탈출했으나 20일 후 자결한 시체로 발견됨에 따라 3년여 동안 끈질긴 대몽항쟁사는 1273년 5월 (고려 원종 14)막을 내리게 되었다. 이에 따라 살아서 투항한 항몽군과 가족들은 포로가 되어 귀환했고, 주민들은 조정의 지휘하에 뿔뿔이 흩어져 전도에 걸쳐 이산가족으로 생활했으리라고 본다. 그중 몇 세대들은 그대로 마을 근처에 흩어져 계속 마을의 명맥을 유지하면서 유목민처럼 살았을 것으로도 추정(된터 등 가장 오랜 집터와 구전되는 지명으로 보아)되고 있다. 그러나 연면히 이어온 역사의 기록을 알아볼 수 있는 고증 자료는 찾아볼 수 없는 상태여서 설촌 이후의 장전 역사가 단절된 형편으로 되어 있다. 1273년 (고려 원종 14) 이후 약 400여년간 1600년대 초반까지 오랜 세월동안 설촌 역사의 공백 기간이 생기게 된 것이다.

페이스북 공유 트의터 공유


풍물민속 게시물 목록을 게시물번호, 제목, 첨부파일 수,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로 나타낸 표입니다.
No. 제목 첨부 작성자 조회
909 고무줄 놀이 관리자 526
908 연날리기 관리자 557
907 자치기 관리자 533
906 토정비결 관리자 544
905 공기치기 관리자 468
904 세시풍속 관리자 580
903 고분재기(술래잡기) 관리자 473
902 장담기 관리자 572
901 수건 돌리기 관리자 561
900 떡 쪄 먹기 관리자 557
899 콩윷놀이 관리자 660
898 정월초하루 관리자 464
897 꼬녀두기 놀이 관리자 559
896 관혼상제례(冠婚喪祭禮) 관리자 824
895 삥이치기 놀이 관리자 551
894 토속신원 관리자 603
893 원님놀이 관리자 537
892 신구간 관리자 576
마고(馬古)리 물 관리자 939
초기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