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여름 밤의 꿈처럼 아름다운 제주의 마을

풍물민속

오좀쌔기의 방법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오좀쌔기의 방법
작성자 관리자 조회 756 회

  잠 자리에서 오줌을 잘 싸는 버릇이 있는 아이를 「오좀쌔기」라고 한다. 이른바 「오줌싸기」인 것이다. 어린 아이가 오줌을 쌌을 경우 그의 부모는 오줌을 싼 아이에게 빗자루와 대로 엮은 그릇인 〈차롱착 또는 푸는채〉를 주면서 이웃 집에 가서 소금을 얻어 오도록 심부름을 시킨다. 이웃집에서는 이처럼 빗자루와 〈차롱착〉을 가지고 소금을 얻으러 오는 아이가 있으면 소금을 주는 것이 아니라 그것은 으례「오좀쌔기」가 온 것으로 알고, 그 아이가 가지고 온〈차롱착〉을 머리에 씌우고, 가지고 온 빗자루로 때리는 시늉(실상은 크게 때리는 것은 아니고 하나의 방법으로 때리는 것임)을 함과 동시에 「오좀싸라, 똥싸라......」를 되풀이 하며 소금을 한 줌 쥐어서,「마, 이거 소금이여」하면서 그 아이의 머리에 뿌려 준다. 그제야 그 소금을 얻으러 간 아이는 자기가 오줌을 싸기 때문에 벌을 받고 있음을 알고 울면서 집으로 돌아온다. 이를 본 그의 부모는, 「다시 또 오좀 쌀티야 ?」하면서 힐책하면 아이는 「다시는 오좀 아니 싸쿠다」하는 대답의 확인을 받고 용서해 준다.
 이외에도 계절과 날에 따라 행해지는 풍속이 있는데 제사·시제를 비롯하여 〈밭 림〉·〈수눌음〉·〈지붕임〉·〈장담기〉·〈모돔떡〉·〈개역〉·〈  잡아 먹는 날〉·〈고냉이 방쉬〉·〈계 : 契〉·〈신구간〉등이나 이들 모두 역사의 흐름 속에 차츰차츰 그 형체를 점점 잃어가고 있는 아쉬움이 있다.
 

페이스북 공유 트의터 공유


풍물민속 게시물 목록을 게시물번호, 제목, 첨부파일 수,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로 나타낸 표입니다.
No. 제목 첨부 작성자 조회
1735 섣달그믐 관리자 384
1734 동지 관리자 363
1732 추석 관리자 365
1730 추렴 관리자 430
1729 소분 관리자 371
1727 백중 관리자 364
1725 칠석 관리자 352
1724 단오 관리자 477
1723 청명 관리자 482
1722 영등제 관리자 432
1721 입춘날 금속 관리자 503
1720 연싸움 관리자 352
1719 방쉬 관리자 493
1718 정월멩질 관리자 484
1717 세시풍속 관리자 479
1716 종교 관리자 807
1715 무가 관리자 447
1714 임장사 관리자 383
1713 득성이코지 관리자 420
1712 두모와 지미 관리자 440
초기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