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여름 밤의 꿈처럼 아름다운 제주의 마을

지명유래

고수동(古水洞)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고수동(古水洞)
작성자 관리자 조회 1,293 회

고수동의 옛이름은 「예물동네」이다. 「예물」이란 하고수동에 있는 용천수를 말한다.
1842년 우동에 목장이 처음 설치되었을 당시부터 「예물」과 주흥동의 「산물」이 있었다고 전해오는 것을 보면 오래된 샘물인 것은 틀림없다.
설촌이후 인구의 증가로 「고수동」이 상·하(上·下)로 분리되었는데 「예물동네」는 지금의 하고수동을 말한다.
이 물은 「이물」이라고도 불리워지는데 예전에는 수량이 풍부하였다. 우도에는 원래 생수가 없었다. 왜인(倭人)들이 이곳에 정박하게 되었는데 음료수가 없어 온 섬을 헤매고 다니다가 「고수동」에서 수맥을 찾아 우물을 팠더니 용천수가 펑펑 쏟아져 나왔다 한다. 그 후에도 이 샘은 용수량이 풍부하여 우도에 사는 모든 사람이 충분히 사용하고도 남았는데 어떤 사람이 샘의 뒷동산에 집을 신축한 후부터 물이 솟지 않아 오늘에 이르렀다 한다.
「이물」은 왜놈이 발견했다는 데서 유래하였으며 「조일리(朝日里)」에 있는 「왜(倭)무덤」과 관계가 있다는 설도 있다. 즉 「왜(倭)」가 예로 해석되어 한자식 표기를 하면서 「옛물」이 「고수(古水)」가 되었다는 것이다. 그러나 한자 그대로 「옛물(古水)」이라는 의견도 만만치 않다.

페이스북 공유 트의터 공유


지명유래 게시물 목록을 게시물번호, 제목, 첨부파일 수,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로 나타낸 표입니다.
No. 제목 첨부 작성자 조회
1796 오봉리(五逢里) 관리자 1302
1793 주흥동(周興洞) 관리자 1329
1786 전흘동(錢屹洞) 관리자 1192
고수동(古水洞) 관리자 1293
1784 옷예물 관리자 1144
1780 중개(中垣) 관리자 1065
1777 족은구미, 큰구미 관리자 1166
1774 진코지(岬) 관리자 1066
1772 엉챙이 알 관리자 1302
1769 멜개(약원) 관리자 1145
1765 당과 당알 관리자 813
1763 큰원(大垣) 관리자 740
1762 북돌고지(岬) 관리자 748
1761 장통 알 관리자 870
1760 곤여물 관리자 722
1758 모살개(沙垣) 관리자 796
1755 앞바당 관리자 725
1752 앞동산 관리자 663
1751 산물깍 관리자 781
1749 산물통 관리자 763
초기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