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여름 밤의 꿈처럼 아름다운 제주의 마을

지명유래

오성덕의 굴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오성덕의 굴
작성자 관리자 조회 480 회

오성덕씨가 숨어 살던 굴을 말한다.
이 유래에는 세 가지 설이 있다. 첫째, 병인박해 때 오성덕이가 피신해 입도했다는 설과 둘째, 1901년 신축란시(辛丑亂 = 제주천주교란 = 이재수란), 셋째가 일제 강점기에 일본순사들의 눈을 피해 숨어들었다는 것이다.
유래 전승자인 우봉수 옹은 "내가 어렸을 때 할아버지로부터 오성덕의 얘기를 들었다. 그때 60여년이 됐다면서 대원이 대감(흥선대원군)이 섭정시였다고 말씀하셨다."고 주장한다. 한 자리에 앉아 있던 촌로들도 그게 맞다며 고개를 끄덕인다.

페이스북 공유 트의터 공유


지명유래 게시물 목록을 게시물번호, 제목, 첨부파일 수,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로 나타낸 표입니다.
No. 제목 첨부 작성자 조회
1683 개개비통 관리자 428
1681 재우집 동산 관리자 406
1679 진질각 관리자 400
1677 오서방동산 관리자 410
오성덕의 굴 관리자 480
1671 망루 관리자 434
1669 돈올레 동산 관리자 467
1667 액탑(厄塔) 관리자 348
1665 톤동산 관리자 330
1663 감태구미 관리자 513
1660 세덕바지 관리자 381
1657 세비코지 관리자 430
1655 세비튼여 관리자 374
1651 알·웃어깨 관리자 389
1647 다리걸린 여(嶼) 관리자 345
1643 큰·족은 개(垣) 관리자 387
1639 동치코지 관리자 375
1635 박모루 밧 관리자 469
1634 자락 관리자 342
1631 난여 관리자 400
초기화